> 뉴스 > 스타트업 종합 > 기업&CEO
       
카카오 창업자와 티몬 의장, 투자회사 설립
2018년 05월 03일 (목) 23:10:12 김진선 jic7009@naver.com
   
신현성 티켓몬스터 의장(좌측)과 강준열 전 카카오 CSO(우측). 베이스인베스트먼트 제공

카카오의 창업 멤버와 티켓몬스터 의장이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 투자사인 ‘베이스인베스트먼트’를 설립했다고 밝혔다.

3일 베이스인베스트먼트는 스타트업의 서비스 출시 전에 이뤄지는 프리(pre)-시리즈A 투자를 중심으로 한 투자회사를 출범했다고 밝히고  대표이사에는 주환수 전 카카오 카카오톡 서비스 총괄이, 투자심사역으로 KAIST청년창업투자지주 출신의 김승현 이사와 대교인베스트먼트 출신의 신윤호 이사가 각각 선임됐다고 전했다.

티켓몬스터의 신현성 의장은 티몬과 스타트업 투자회사 패스트트랙아시아의 창업자로 40여 개 스타트업에 개인 자격으로 초기 투자를 꾸준히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강준열 전 CSO는 네이버, 카카오의 창업 멤버로 카카오 부사장 시절 다음과 카카오의 합병을 주도한 바 있다. 

베이스인베스트먼트는 최근 창업벤처전문 사모펀드를 설립해 총 286억원의 투자금을 모집했으며 이 펀드는 순수 민간자본이며 21억원은 베이스인베스트먼트의 파트너가, 133억원은 기업이, 152억원은 개인 투자자가 출자했다. 기업 출자사로는 카카오 2대 주주인 케이큐브홀딩스, 네이버, 컴투스 등이 참여했다.

신 의장은 "초기 스타트업을 돕는 투자사는 부족한 것이 현실에서 베이스인베스트먼트의 파트너와 심사역들이 가진 경험을 바탕으로 스타트업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겠다"고 말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스타트업 육성위해,2018년도 액셀러레이터 6개사 선정
CES 아시아 2018, 13개 나라 및 지역에서 100여개 스타트업 참가
가죽소파 전문 베니시모, 킨텍스 동아전람 박람회 기념 아쿠아클린-샤무드쇼파 특가
부산시,엔젤 스타트업 카페 지원사업 참가자 모집
세종시, 청년창업 C-LAB 운영
☞ 언론사 최초 K리그 축구 전문 토론 게시판, K보드 바로 가기
김진선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트업뉴스
기업&CEO
인기 뉴스 TOP5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연월일: 2008년 5월 1일  발행인/편집인: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인수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TEL:02-583-8333  |  편집국 연락처 (mobile) : 010-3399-254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570
Copyright © 2008 - 2019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파이낸스투데이는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