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Financing
       
운세 서비스 제공 스타트업 '포스텔러',12억 시리즈A 투자유치
2018년 05월 10일 (목) 11:07:19 장인수 기자 navy@fntoday.co.kr

모바일 운세 서비스 ‘포스텔러’를 운영하는 운칠기삼이 캡스톤파트너스, 카카오벤처스, 빅베이슨캐피탈로부터 12억 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로 운칠기삼은 시리즈A 라운드를 마무리했다.

포스텔러는 모바일에서 쉽고 재밌게 운세를 알려주는 서비스다. 무료로 볼 수 있는 간단한 운세부터 자체 개발한 사주분석 시스템을 결합한 개인화 프리미엄 운세까지 1,500여 개 운세 콘텐츠를 제공한다. 전체 사용자의 78%가 여성이며, 이중 대부분이 2030 세대다.

   
이미지=포스텔러 제공

장동욱 카카오벤처스 수석팀장은 "포스텔러를 처음 방문하는 사용자 40% 이상이 입소문을 통해 자연적으로 유입하고, 1인당 평균 주 3회 이상 앱을 방문하는 등 충성 고객도 늘고 있다"고 말했다. 작년 4월 카카오벤처스는 운칠기삼에 시드 투자를 진행한 바 있다.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포스텔러는 글로벌 진출을 본격화한다. 운세 문화가 발달한 일본과 대만을 시작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다. 심경진 운칠기삼 공동대표는 "포스텔러는 단순히 운세를 믿고 따르게 하는 것이 아닌 매일 따뜻한 조언과 힐링을 주는 친구 같은 서비스가 되는 것이 목표"라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양질의 운세 콘텐츠 제공과 함께 글로벌 진출 및 수익모델 다각화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투자를 이끈 송은강 캡스톤파트너스 대표는 "카카오와 네이버 출신 팀이 기획, 개발 균형을 잘 갖추며 완성도 높은 서비스를 만들어가는 모습이 인상적"이라며 "모바일 운세를 기반으로 다양한 서비스로의 확장과 글로벌 진출 가능성 역시 충분하다고 판단했다"고 투자 이유를 설명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서울 핀테크랩 '한국어음중개', 한국투자파트너스로부터 40억 지분투자 유치
티밸류와이즈,10억 원 프리시리즈A 투자유치
소프트뱅크벤처스,유기농 여성 위생용품 ‘라엘’ 16억 원 투자
모바일 마케팅 플랫폼 모로코,120억 시리즈B 투자 유치
운세 서비스 제공 스타트업 '포스텔러',12억 시리즈A 투자유치
☞ 언론사 최초 K리그 축구 전문 토론 게시판, K보드 바로 가기
장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트업뉴스
기업&CEO
인기 뉴스 TOP5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연월일: 2008년 5월 1일  발행인/편집인: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인수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TEL:02-583-8333  |  편집국 연락처 (mobile) : 010-3399-254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570
Copyright © 2008 - 2021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파이낸스투데이는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