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스타트업 종합 > 창업동향
       
브랫빌리지, 스트롱벤처스·동문파트너즈 공동 투자유치
2015년 09월 02일 (수) 15:27:29 장인수 기자 navy@fntoday.co.kr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
O2O 홈케어 서비스기업 브랫빌리지(대표 방성민, www.drhouse.co.kr)가 스타트업 투자사 스트롱벤처스와 동문파트너즈(다음청년창업투자조합)로부터 공동 투자유치를 확정했다고 2일 밝혔다.

이로써 브랫빌리지는 케이큐브벤처스에 이어 성공적인 추가 투자유치를 확정 지으며, ‘닥터하우스’ 서비스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

지난해 12월 설립된 브랫빌리지는 홈케어 토털 솔루션 서비스인 ‘닥터하우스(DoctorHouse)’를 서비스하고 있다. 닥터하우스는 지역기반 O2O(Online to Offline) 홈케어 서비스로 공간을 수리하거나 리폼하고 싶을 때 필요한 기술자들과 일대일로 연결해주는 서비스다.

올해 4월 베타서비스를 시작해 시장의 수요와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문제점을 파악한 닥터하우스는 10월 대규모 업데이트를 준비 중이다. 기존의 견적 후 시공 방식이 아닌 고객에게 다양한 시공옵션을 먼저 제공해 고객들이 쇼핑하듯 선택할 수 있는 방식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이는 매번 다른 가격책정과 추가금액이 발생하는 현재의 시장환경을 개선 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브랫빌리지 방성민 대표는 “브랫빌리지는 일상생활 속에서 부딪히게 되는 문제들을 더 쉽고 빠르게 해결하고자 하는 목적으로 닥터하우스를 선보이게 됐다”며 “이번 투자를 통해 단순한 중개를 넘어 집과 관련된 모든 문제를 가장 빠르고 편리하게 해결하는 토털 홈케어 서비스 플랫폼으로 발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투자는 투자액 비공개로 진행 되었다.

이번 투자를 이끈 동문파트너즈 이은재 대표는 “국내 O2O 홈케어 시장은 이제 본격적인 성장 단계를 앞두고 있다고 판단하고 있다“며 “브랫빌리지는 모바일을 기반으로 O2O 홈케어 서비스를 수행할 가장 최적의 역량을 갖춘 기업이다”고 말했다.

스트롱벤처스 배기홍 공동대표는 “과거 수십 년 동안 홈케어 시장에 변화가 없었고, 필요 이상으로 많은 중개인들이 만들어 놓은 비효율성으로 가득 차 있던 홈케어 시장을, 기술력으로 바꾸려고 시도하는 실력 있고 믿을 수 있는 팀의 가능성을 봤다”고 설명했다.

브랫빌리지는 빠르게 추가투자 유치에 성공한 만큼 O2O 홈케어 서비스 시장에 본격적인 변화를 가져오겠다고 밝혔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스타트업 육성위해,2018년도 액셀러레이터 6개사 선정
CES 아시아 2018, 13개 나라 및 지역에서 100여개 스타트업 참가
가죽소파 전문 베니시모, 킨텍스 동아전람 박람회 기념 아쿠아클린-샤무드쇼파 특가
부산시,엔젤 스타트업 카페 지원사업 참가자 모집
세종시, 청년창업 C-LAB 운영
☞ 언론사 최초 K리그 축구 전문 토론 게시판, K보드 바로 가기
장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트업뉴스
기업&CEO
인기 뉴스 TOP5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연월일: 2008년 5월 1일  발행인/편집인: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인수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TEL:02-583-8333  |  편집국 연락처 (mobile) : 010-3399-254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570
Copyright © 2008 - 2024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파이낸스투데이는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